26629

ハングル講座の掲示板


[ HOME掲示板TOP新規投稿記事検索記事修正・削除携帯用URL管理用 ]


[700]

ふれあい Name:paramsori Date:2017/01/23(月) 20:37

共生塾!のはずですが勝手によりあいですよ〜

と,言った1PMのみなさん、

ほかの教室もよりあいになりつつ?あります。

今年もワイワイと楽しい年になりそうですね 

그리고,월요일 3시클래스 여러분,

어떻다➡ 어때요?, 어떤 사람,

의 ”어떻다”는 初級2‘ㅎ‘불규칙형용사 에서 배웁니다.

그러니까 너무 앞서서 공부하면 머리가 아프니까 천천히 배우면 어때요? 



※参考

語幹の‘ㅎ‘받침の次に母音「으」が来ると、

‘ㅎ‘が脱落します。

また母音 아/어が来ると、ㅎが脱落して、

母音 아/어が ‘ㅐ‘になります。


[699]

날씨 Name:paramsori Date:2017/01/20(金) 10:52

많이 춥네요.
감기 조심들 하세요.



[698]

今日! Name:paramsori Date:2017/01/14(土) 16:34

4시클래스,
오늘 결석하신 분들,미안해요.〜(^^)




[697]

明日から! Name:paramsori Date:2017/01/12(木) 19:01

ハングル講座のみなさん、
明日、金曜日から講座が始まりますよ〜。

かばん💼の中にテキスト、入ってますか?(^^)
가방 안에 책、 들어있나요?


휴일도 끝났고 슬슬 공부도 해야하니까
잘 챙기고 오세요.




[696]

연휴! Name:paramsori Date:2017/01/04(水) 20:40

여러분, 설 연휴는 잘 보내셨나요?
다음주 금요일까지 한글강좌,
없는거 아시죠?
休みが長いので予習、復習も少〜ししてくださいね.

2017년(정유년) 웃음꽃 넘치는 한해가 되도록・・・・・
아자!아자!です。




장막을 걷어라
나의 좁은 눈으로 이 세상을 떠보자
창문을 열어라
춤추는 산들바람을 한 번 또 느껴보자
가벼운 풀밭위로 나를 걷게 해주세
봄과 새들의 소리 듣고 싶소
울고 웃고 싶소 내 마음을 만져 주오
나는 행복의 나라로 갈테야

접어드는 초저녁
누워 공상에 들어 생각에 도취했소
벽의 작은 창가로
흘러드는 산뜻한 노는 아이들 소리
아 나는 살겠소 태양만 비친다면
밤과 하늘과 바람 안에서
비와 천둥의 소리 이겨 춤을 추겠네
나는 행복의 나라로 갈테야

고개 숙인 그대여
눈을 떠 봐요 귀도 또 기울여요
아침에 일어나면
자신 찾을 수 없이 밤과 낮 구별없이
고개 들고서 오세 손에 손을 잡고서
청춘과 유혹의 뒷 장 넘기며
광야는 넓어요 하늘은 또 푸르러요
다들 행복의 나라로 갑시다

랄라라라라 랄라라라라라라
랄라라라라 랄라라라라라라
랄라라라라 랄라라라라라라
다들 행복의 나라로 갑시다
다들 행복의 나라로 갑시다
다들 행복의 나라로 갑시다


[695]

정유년 Name:paramsori Date:2017/01/01(日) 08:17





[694]

丁酉年 Name:paramsori Date:2017/01/01(日) 00:35





[693]

2017年 Name:paramsori Date:2017/01/01(日) 00:26

元旦




[692]

다사다난 (多事多難) Name:paramsori Date:2016/12/30(金) 19:03

다사다난 했던 한해를 보내면서・・・・・

하루를 지내고 나면 즐거운 하루가 오고,
사람을 만나면 더 따스한 마음으로 생각하고,
좋은일이 생기면 더 행복한 일을 만들 수 있는 아름다운 새해가 되기를 기원하며
올해도 여러분들과 함께할 수 있었던 것을 머리숙여 감사드립니다.




[691]

 Name:paramsori Date:2016/12/29(木) 21:28





[ HOME掲示板TOP新規投稿記事検索記事修正・削除携帯用URL管理用 ]
71件〜80件(全756件)  34568101112       <RSS>    【管理者へ連絡


無料レンタル掲示板 WEBで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