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629

ハングル講座の掲示板


[ HOME掲示板TOP新規投稿記事検索記事修正・削除携帯用URL管理用 ]


[742]

'This, Too, Shall Pass Away' Name:paramsori Date:2017/12/04(月) 20:39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This, Too. Shall Pass Away.">

큰 슬픔이 거센 강물처럼
네 삶에 밀려와 마음의
평화를 산산조각 내고

가장 소중한 것들을
네 눈에서 영원히 앗아갈 때면
네 가슴에 대고 말하라.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끝없는 힘든 일들이
네 감사의 노래를 멈추게 하고
기도하기에도 너무 지칠 때면

이 진실의 말로 하여금
네 마음에서 슬픔이
사라지게 하고 힘겨운 하루의
무거운 짐을 벗어나게 하라.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행운이 너에게 미소 짓고
하루하루가 환희와 기쁨으로
가득 차 근심 걱정 없는 날들이
스쳐갈 때면 세속의 기쁨에 젖어
안식하지 않도록 이 말을
깊이 생각하고 가슴에 품어라.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너의 진실한 노력이 명예와 영광,
그리고 지상의 모든 귀한 것들을
네게 가져와 웃음을 선사할 때면
인생에서 가장 오래 지속된 일도,

가장 웅대한 일도
지상에서 잠깐 스쳐가는
한순간에 불과함을 기억하라.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랜터 윌슨 스미스-

*랜터 윌슨 스미스(1856~1939), 미국 여류시인입니다.


[741]

오늘 Name:paramsori Date:2017/11/27(月) 21:48

오전반 여러분,

아침부터 재료 준비하시느라 분주하셨죠?
가지고 가신 것은 모자라지 않았나요?

여러분들 입에 맞았는지 모르지만
덕분에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수고하셨습니다.

그리고
3時クラスのみなさん、
ほ〜んまによ〜わらいましたわ。(^_^)
今日も楽しい楽しい講座でした!!

오늘도 여러분들과 함께 웃을수 있어서
아주 아주 즐거운 하루였습니다.

고맙습니다.



[740]

여러분도 Name:paramsori Date:2017/11/22(水) 21:30

힘내세요  何を




[739]

가끔 Name:paramsori Date:2017/11/22(水) 21:02

즐겨부르던 노래인데 ( ^ω^)・・・





[738]

좋은 글 Name:paramsori Date:2017/11/17(金) 11:45





[737]

아이고 Name:paramsori Date:2017/11/17(金) 09:19

아침부터 컴퓨터 만지다가 열심히 쓴 것이 다 날아가 버렸다〜.


날씨가 좀 쌀쌀하지만 단풍잎이 예쁘게 물든 공원이라도 걸으면서 기분전환이라도 해야겠네요.

은행잎이 노랗게 물든 나무아래 떨어진 낙엽이,
카펫을 깔아 놓은 듯 예쁘던데( ^ω^)・・・

여러분,
좋은 하루 되세요.


[736]

* Name:paramsori Date:2017/11/10(金) 23:06





[735]

노래 Name:paramsori Date:2017/11/10(金) 22:39




[734]

法頂 Name:paramsori Date:2017/11/10(金) 22:28

법정 스님의 마음 다스리는 법



내가 두 귀로 들은 이야기라 해서 다 말할 것이 못되고

내가 두 눈으로 본 일이라 해서 다 말할 것 또한 못된다

들은 것을 들었다고 다 말해 버리고

본 것을 보았다고 다 말해버리면

자신을 거칠게 만들고 나아가서는 궁지에 빠지게 한다.



현명한 사람은 남의 욕설이나 비평에

귀를 기울이지 않으며 또 남의 단점을 보려고도 않으며

남의 잘못을 말하지도 않는다.



모든 화는 입으로부터 나온다.

그래서 입을 잘 지키라고 했다.



맹렬한 불길이 집을 다 태워버리듯이

입을 조심하지 않으면 입이 불길이 되어 내 몸을 태우고 만다.

입은 몸을 치는 도끼요 몸을 찌르는 칼날이다.



내 마음을 잘 다스려

마음의 문인 입을 잘 다스려야 한다.

입을 잘 다스림으로써 자연 마음이 다스려 진다.



앵무새가 아무리 말을 잘한다 하더라도

자기 소리는 한마디도 할 줄 모른다.



사람도 아무리 훌륭한 말을 잘한다 하더라도

사람으로써 갖추어야 할 예의를 못했다면

앵무새와 그 무엇이 다르리요!



세 치의 혓바닥이

여섯자의 몸을 살리기도 하고 죽이기도 한다.



- 법정스님 -


[733]

土曜 Name:paramsori Date:2017/10/29(日) 08:52

1時クラスのみなさん、
”法頂和尚 のことを”載せます。

ほかのクラスのみなさんも参考にしてくださいね。

           ↓
http://kilsangsa.info/aaa_japan/bubj/list.asp?N_M=stay&N_F=qnda&N_L=list&N_T=comt_01&N_P=comt_0101



[ HOME掲示板TOP新規投稿記事検索記事修正・削除携帯用URL管理用 ]
31件〜40件(全756件)  124678910       <RSS>    【管理者へ連絡


無料レンタル掲示板 WEBでき